장례식장복장은 어떻게하는게 좋을까요?

안녕하세요.
여러분의 곁에 늘 함께하는
후불제상조 하늘휴입니다.
살면서 한 번쯤은 가게되는 장례식장.
장례식장복장은 어떻게 하고 가야하는지
고민되신 적 있으시죠?
그냥 무작정 어둡게만 입는 것보다
옷차림의 정확한 예절을 알고 가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장례식장복장은 어떻게하는게 좋을까요?

오늘은 어떤 복장으로 조문을 하는게 적절한지
장례식장복장에 대해 자세히 알려드리겠습니다.
아주 오래 전 우리 조상들은 한복이 평소 입는 의복으로
문상을 할 때는 흰 옷을 갖춰입고 가는 것이 예의였습니다.
하지만 시대가 바뀌면서 장례문화도 변화되고
현대시대에는 대부분 양복이나 캐주얼한 차림이
조문의 옷차림이 되었습니다.

문상객의 옷차림은 될 수 있으면 너무 과하지않은 차림으로
화려한 장식, 알록달록한 색상 외에 무채색의
단정한 복장이 가장 좋습니다.

자리가 자리인만큼 너무 가볍고 편안한 스타일의
티셔츠, 반바지, 운동복, 슬리퍼같은 종류보다
셔츠나 양복, 구두 등을 착용한다면
격식을 차린 복장을 갖추실 수 있습니다.

검정색, 남색, 회색의 컬러가 옷의 색을 정할 때
가장 무난한 편이고, 눈에 띄는 패턴이나 나염이
포함된 상,하의는 피하는 게 좋습니다.

더불어 반지, 목걸이, 팔찌 등 장신구들이
눈에 띄는 것은 피하고 양말이나 스타킹을 착용해
맨발이 드러나보이지 않도록 주의해야합니다.

그리고 요즘은 많은 여성분들이 주로 하는
네일아트의 경우에도 빨간색 또는 과도하게
화려한 정도라면 조문을 하시기 전에는 제거하고
가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장례식은 고인분과 관련된 사람들이 마지막 가시는 길에
예를 지켜 보내드리는 의례로 복장도 갖춰야할 뿐더러
장례식장 내에서도 큰소리를 내거나
소란스럽지않도록 주의해야합니다.

여름에는 외투를 입는 것은 덥기때문에
상의를 잘 선택해서 입는 것이 좋은데요.
검은계열 또는 흰색, 아이보리의 pk티셔츠나
여름니트종류, 반팔셔츠, 여름용 블라우스를
선택한다면 자켓을 입지않아도 격식있는 옷차림이 될 수 있습니다.
캐주얼하면서 외출할 때도 무난할 수 있는
상의류가 없다면 미리 구비하시는 것도 좋습니다.

간혹 갑작스러운 부고소식에 미쳐 옷차림의 준비가
되지 않은 경우도 있습니다.
이 때는 평상시 데일리 출근룩 정도의 상태라면
비비드한 컬러가 아닌이상 그대로 조문을 가셔도 무방하지만
빨간색종류나 화려한 패턴이 들어간 옷을 입고계신다면,
가능한 환복 후 조문을 가시는 것이 좋습니다.

고인께 마지막 인사를 전하고 예절을 갖춰야하는 장례식.
상황에 맞도록 장례식장복장을 갖추고 방문해
유족분들이나 다른 조문객들의 눈쌀을 찌푸리게 만드는
일은 없어야겠습니다.

장례의 진행과 장지, 장묘 연계가지 모두 도움드리는
후불제상조회사 하늘휴였습니다.
올바른 조문복장을 확인하시고 예절을 지키는
조문객이 되시길 바랍니다 : )
감사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